Home > 뉴스 > 뉴스
제 목 16:50 (달러/원 마감 종합)-수급 경계 꺾이며 1120원대로 뒷걸음질, 2.1원↓
작성자 관리자
작성일 2021-07-06 17:05:14
조회수 207
첨부파일

달러/원 환율은 6일 장 후반 낙폭을 확대해 1120원대로 하락 마감했다.

전일비 0.3원 내린 1131.5원에 거래를 출발한 환율은 장 초반 상승압력을 높이는 듯

했지만 결국 2.1원 내린 1129.7원에 최종거래됐다.

개장 전 마(MAR)시장에서 비드가 강하게 유입되면서 +15전까지 거래가 체결되자

시장참가자들은 수급 경계감을 키웠다.

시장참가자들은 이와 관련해 약 10억달러 상당의 물량 규모를 추정하기도 했다.

시장참가자들 사이에서 이번 수급과 관련해 설왕설래가 이어진 가운데 일부 기업이

해외채권 발행을 하고 헤지를 하는 과정에서 달러 수요가 촉발됐다는 추정도 나왔다.

다만 대규모 바이가 마 시장에서 대부분에 소화되면서 장중 현물 환율에 미치는 영향

은 크지 않았다는 평가가 뒤따랐다.

그렇다 보니 수급 경계감이 이끌었던 짧은 롱 포지션이 처리됐고, 이에 달러/원 환율

은 낙폭을 좀 더 확대해 1120원대서 종가를 형성했다.

한 은행 외환딜러는 "마 시장에서 꽤 큰 물량이 나오면서 이에 대한 영향이 이후에도

있을 줄 알았는데 시장에서 대부분 처리됐다"면서 "그렇다 보니 이후 짧은 롱 스탑에

환율은 밀렸다"고 말했다.

다른 은행 외환딜러는 "환율이 결국 연준 재료에만 초점을 맞추고 있는 상황이다 보니

 좁은 박스권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"고 말했다.

코스피는 0.36% 상승해 사상 최고 종가에서 마감했다.

 
목록
이전글 16:46 (달러/원 마감 종합)-강달러ㆍ코로나 급증...
다음글 16:22 (달러/원 마감 종합)-美 고용 호조에도 약...